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2-10-15 (화) 08:53
분 류 문화사
ㆍ조회: 1456      
[조선] 담양 면앙정 (민족)
면앙정(俛仰亭)

면앙정. 전남 담양군 봉산면 제월리에 있는 조선 중기의 정자. 정면 3칸, 측면 2칸의 팔작지붕 건물. 전라남도 기념물 제6호. 조선 중기의 문신이며 시신이었던 송순이 만년에 벼슬을 떠나 후학들을 가르치며 한가롭게 여생을 지냈던 곳이다.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사진

관련 항목 : 송순, 면앙정가

전라남도 담양군 봉산면 제월리에 있는 조선 중기의 정자. 정면 3칸, 측면 2칸의 팔작지붕건물. 전라남도 기념물 제6호.

조선 중기의 문신이며 시신(侍臣)이었던 송순(宋純)이 만년에 벼슬을 떠나 후학들을 가르치며 한가롭게 여생을 지냈던 곳이다. 그는 41세가 되던 1533년(중종 28)에 잠시 벼슬을 버리고 고향인 이곳으로 내려와 이 정자를 짓고, 〈면앙정삼언가 俛仰亭三言歌〉를 지어 정자이름과 자신의 호(號)로 삼았다 한다. 그러나 그 정자는 1597년(선조 30) 임진왜란으로 파괴되고 지금의 정자는 후손들이 1654년(효종 5)에 중건한 것이다.

건물은 동남향하고 있으며, 한가운데에 한 칸 넓이의 방이 꾸며져 있다. 기둥은 방주(方柱)를 사용하였으며 주두(柱頭)조차 생략되고, 처마도 부연(浮椽 : 처마 끝에 덧 얹어진 짤막한 서까래)이 없는 간소한 건물이다. 주위에는 상수리나무·굴참나무·밤나무 등이 숲을 이루고 있으며, 그 속에는 아름드리 나무도 간간이 서 있다. 주된 전망은 후면에 해당하는 서북쪽으로 평야 너머로 연산(連山)이 보이고 서남쪽에는 맑은 냇물이 흐르고 있다.

면앙정의 풍류운치는 당대에 명사들에게 흠모되었는데, 송순이 지은 잡가(雜歌) 2편에서 그 풍취를 살펴볼 수 있으며, 이 글은 또한 ≪청구영언≫ 등 가집(歌集)에 무명작으로 다음과 같이 전해지고 있다. “십년을 경영해야 초당삼간 지어내니 반간은 청풍이요, 반간은 명월이라. 강산은 드릴대 업스니 돌려두고 보리라.” 이 노래는 만년에 이 정자를 두고 읊은 것으로 전해진다.

이 건물은 간소한 양식의 건물이기는 하지만 역사적 의의가 크기에 1972년에 기념물로 지정되었는데 중수 때에 원형이 많이 달라졌을 것으로 보인다.

≪참고문헌≫

潭陽鄕土文化集(담양향토문화편찬위원회, 1972), 全南文化財大觀(林海琳, 1975), 내고장 潭陽(담양군, 1982).

<윤국병>

출전 : [디지털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동방미디어, 2001
   
윗글 [고려] 2550. 충주 미륵리 석불
아래글 [근대] 성공회 강화성당 (문화재청)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32 문화사 [조선] 정선의 금강전도 (민족) 이창호 2002-10-13 1470
231 문화사 [조선] 3680. 영주 소수서원 이창호 2001-06-17 1469
230 문화사 [남북국] 1890. 불국사 석축 이창호 2001-06-06 1469
229 문화사 [근대] 구공업전습소본관 (문화재청) 이창호 2003-06-10 1466
228 문화사 [근대] 구인천일본58은행인천지점 (두산) 이창호 2003-06-11 1463
227 문화사 [고려] 2550. 충주 미륵리 석불 이창호 2001-06-09 1458
226 문화사 [조선] 담양 면앙정 (민족) 이창호 2002-10-15 1456
225 문화사 [근대] 성공회 강화성당 (문화재청) 이창호 2003-05-11 1453
224 문화사 [고려] 3050. 부안 내소사 동종 이창호 2002-01-22 1439
223 문화사 [고려] 부여 장하리 3층석탑 (한메) 이창호 2003-07-08 1438
1,,,10110210310410510610710810911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