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1-11-25 (일) 18:00
분 류 문화사
ㆍ조회: 664      
석촌동 백제초기 적석총 (두산)
석촌동 백제초기 적석총 石村洞百濟初期積石塚

사진 보기

서울 송파구 석촌동에 조성된 백제시대 고분군.

1975년 5월 27일 사적 제243호로 지정되었다. 백제시대의 대형 돌무지무덤[積石塚] 7기와 함께 널무덤[土壙墓], 독무덤[甕棺墓] 등이 30여 기 이상 확인되었다. 고구려의 영향인 돌무지무덤이 석촌동에 산재한다는 것은 백제의 건국 세력이 문화적으로 고구려와 밀접한 관계에 있었음을 보여준다. 또 이 고분군 지역에는 3, 4호분과 같은 대형분 이외에도 소형의 널무덤과 같은 평민이나 일반 관리의 것도 섞여 있다. 그리고 서로 시기를 달리하면서 중복되게 형성된 것도 있어서 석촌동 일대는 오랫동안 다양한 계급의 사람의 묘지로 쓰여진 것으로 보인다.

석촌동에서 제일 거대한 3호분은 긴변 45.5m, 짧은변 43.7m, 높이 4.5m의 규모로 형태는 사각형 기단형식의 돌무덤이다. 기단은 3단까지 확인되었으며, 그 시기는 3세기 중엽에서 4세기에 축조된 것으로 보인다. 4호분은 한 변이 23~24m의 정사각형으로 연대는 3호분과 비슷한 시기로 보이나, 널무덤과 판축기법을 가미하여 순수 고구려 양식에서 벗어난 모습을 보여준다. 그 밖에 1987년에 조사된 1호분의 경우 왕릉급의 대형 쌍분임이 확인되었다. 그 쌍분 전통은 압록강 유역이 환인형 고력묘자촌에 보이는 이음식돌무지무덤과 연결되고 있어 백제 지배 세력이 고구려와 관계가 깊다는 또 하나의 증거를 보여준다.

이들 고분은 대체로 3세기 중ㆍ후반경부터 5세기 말에 이르기까지 약 200여 년 동안 만들어졌으며, 특히 300~400년의 약 100년 동안은 백제 지배 세력에 의해 돌무지무덤 위주의 고분이 축조된 것으로 보여진다. 그 후 공주 천도(475)까지의 백제 지배 세력의 무덤은 돌무지무덤에서 돌방무덤으로 바뀐다. 근처 방이동(芳荑洞)백제고분군과 가락동(可樂洞) 등지의 무덤이 이러한 증거가 된다. 그러나 석촌동 일대에는 널무덤 ㆍ독무덤 등의 소형 고분이 계속 축조된 것으로 보인다.

출전 : [두산세계대백과 Encyber Deluxe], ㈜두산, 2006
   
윗글 무용총 수렵도 (두산)
아래글 석촌동 백제초기 적석총 (한메)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282 문화사 무용총 수렵도 (두산) 이창호 2001-11-25 1061
1281 문화사 석촌동 백제초기 적석총 (두산) 이창호 2001-11-25 664
1280 문화사 석촌동 백제초기 적석총 (한메) 이창호 2001-11-25 667
1279 문화사 백제 토기의 성립과 전개 (이병호) 이창호 2001-11-25 1135
1278 문화사 백제토기 (한메) 이창호 2001-11-25 876
1277 문화사 방이동 백제 고분군 이창호 2002-02-19 683
1276 문화사 석촌동 백제초기 적석총 이창호 2002-02-19 809
1275 문화사 석촌동고분군 이창호 2002-02-19 584
1274 문화사 석촌동 백제초기적석총 이창호 2002-02-19 633
1273 문화사 석촌동 백제고분 이창호 2002-02-19 694
1234567891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