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3-05-11 (일) 18:07
분 류 문화사
ㆍ조회: 2030      
[근대] 대구 계산동성당 (민족)
대구계산동성당(大邱桂山洞聖堂)

대구 계산동성당. 대구 중구 계산동에 있는 대구대교구 주교좌성당. 사적 제290호.성당 건축은 고딕 양식이 가미된 로마네스크양식이며, 평면은 라틴 십자형의 삼랑식이다. 이 성당은 대구 지방의 유일한 1900년대 성당 건축물이다.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사진

대구광역시 중구 계산동에 있는 대구대교구 주교좌성당(主敎座聖堂). 사적 제290호.

1886년(고종 23) 로베르(Robert,A.P.) 신부가 경상도지역의 전교책임을 맡고 대구로 부임하여 오랫동안 전교활동을 하다가 1897년 현재의 계산동성당의 대지를 구입하고 그곳에 있던 초가를 임시성당으로 사용하면서 성당신축을 계획하여 3년 만인 1899년 한식 목조 십자형의 성당을 신축하였으나, 이듬해 화재로 소실되었다.

이에 곧 재건계획에 착수, 로베르 자신이 설계하고, 함석·스테인드글라스 등 국내에서 구하기 힘든 자재는 프랑스 및 홍콩에서 가져다가 사용하여, 당시 대구에서 서양식 건물로는 처음인 새 성당이 3년 동안의 공사 끝에 1902년에 준공되었다.

두개의 종각이 우뚝 솟아 ‘뾰족집’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그 뒤 1911년 대구교구가 설정되어 주교좌성당이 되자 증축하지 않을 수 없어 종각을 2배로 높이고 성당 뒤쪽을 확장하여 남북으로 익사(翼舍)를 달아 1918년에 완공하여 오늘에 이른다.

성당건축은 순수한 고딕양식이라기보다는 고딕양식이 가미된 로마네스크양식이며, 평면은 라틴십자형의 삼랑식(三廊式)이다. 정면 출입구 양측에 두개의 종탑부가 있고 종탑부에는 각각 팔각의 높은 첨탑(尖塔)을 두었다.

화강석초석 위에 붉은 벽돌로 쌓고, 검은 벽돌의 이형(異形) 벽돌로 고딕적인 장식을 하였다. 이 성당은 대구지방의 유일한 1900년대 성당건축물이다.

≪참고문헌≫

大邱天主敎會史(崔正福, 大邱敎區, 1952), 大邱市史(大邱市史編纂委員會, 1973).

<김정신>

출전 : [디지털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동방미디어, 2001
   
윗글 [근대] 대구 계산동성당 (두산)
아래글 [근대] 인천 답동성당 (답동성당)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992 문화사 [근대] 성공회 강화성당 (민족) 이창호 2003-05-11 2746
991 문화사 [근대] 정동교회 (문화재청) 이창호 2003-05-11 1392
990 문화사 [근대] 정동교회=정동제일교회 (브리) 이창호 2003-05-11 1203
989 문화사 [근대] 정동교회=정동제일교회 (한메) 이창호 2003-05-11 1161
988 문화사 [근대] 정동교회 (두산) 이창호 2003-05-11 1226
987 문화사 [근대] 정동교회 (민족) 이창호 2003-05-11 1189
986 문화사 [근대] 대구 계산동성당 (문화재청) 이창호 2003-05-11 1914
985 문화사 [근대] 대구 계산동성당 (한메) 이창호 2003-05-11 1197
984 문화사 [근대] 대구 계산동성당 (두산) 이창호 2003-05-11 1538
983 문화사 [근대] 대구 계산동성당 (민족) 이창호 2003-05-11 2030
1,,,3132333435363738394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