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사전1 한국사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한국문화사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2-10-22 (화) 13:51
분 류 사전1
ㆍ조회: 938      
[고려/조선] 간관 (민족)
간관(諫官)

고려시대 낭사(郎舍)와 조선시대 사간원·사헌부의 합칭, 또는 두 관서 관원의 총칭. 간(諫)이라 함은 선·악을 분별하여 국왕에게 진술함을 뜻하는 것으로, 이를 맡은 관서 또는 관원을 간관이라 하였는데 고려시대에는 문하부(門下府)의 낭사인 좌·우간의대부(左右諫議大夫)로부터 정언(正言)까지를 칭하였다.

조선시대에 좁은 의미로는 간쟁·논박의 임무를 맡은 사간원 또는 사간원의 대사간·사간·헌납·정언 등 관원을 간관이라 하였다. 그러나 넓게는 관료의 기강을 감찰하는 사헌부와 사간원을 합칭하여 대간(臺諫)·언관(言官)·양사(兩司) 또는 간관이라 하다.

이는 둘 다 언론의 관서로서 강대한 발언권을 가지고 쟁책과 인사에 관여하였고, 장상대신(將相大臣)이나 종척귀근(宗戚貴近)이라도 이를 규탄하는 것은 물론, 국왕에 대해서도 항상 지극히 바른 말을 하는 것을 본령(本領)으로 하였던 때문이다. 조선시대 간관의 바른 말에 귀를 기울이는 것은 국왕의 중요한 덕목으로 되어 있었다.

그러나 연산군은 간언을 싫어하여 잠시 사간원을 폐지한 적도 있으나 중종반정으로 복구되었다. 또, 간관이 오래도록 간언을 하지 않으면 직무에 소홀하다 하여 처벌되기도 하였다 한다. 특히, 사간원의 정언 이상, 사헌부의 지평 이상의 간관을 대장(臺長)이라고도 일컬었다.

≪참고문헌≫

經國大典, 大典會通, 增補文獻備考, 韓國史-近世前期篇-(李相佰, 乙酉文化社, 1962), 譯註經國大典-註釋篇-(韓薄劤 外, 韓國精神文化硏究院, 1986), 朝鮮 成宗代 臺諫의 人事移動 狀況 및 그 名單(鄭杜熙, 斗溪李丙燾博士九旬紀念韓國史學論叢, 1987), 成宗代 臺諫의 風聞彈劾에 관한 政治的 論評(鄭]杜熙, 宋俊浩敎授停年紀念論叢, 1987), 臺諫의 活動을 통해 본 世祖代의 王權과 儒敎理念의 對立(鄭杜熙, 歷史學報 130, 1991).

<문수홍>

출전 : [디지털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동방미디어, 2001
   
윗글 [고려/조선] 간관 (두산)
아래글 [고려/조선] 간쟁 (두산)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790 사전1 [고려] 낭사 (한메) 이창호 2002-10-22 826
2789 사전1 [고려] 낭사 (두산) 이창호 2002-10-22 948
2788 사전1 [고려/조선] 간관 (한메) 이창호 2002-10-22 841
2787 사전1 [고려/조선] 간관 (두산) 이창호 2002-10-22 1045
2786 사전1 [고려/조선] 간관 (민족) 이창호 2002-10-22 938
2785 사전1 [고려/조선] 간쟁 (두산) 이창호 2002-10-22 1054
2784 사전1 [고려/조선] 대간 (한메) 이창호 2002-10-22 1023
2783 사전1 [고려/조선] 대간 (두산) 이창호 2002-10-22 1017
2782 사전1 [고려/조선] 홍문관 (한메) 이창호 2002-10-22 916
2781 사전1 [조선] 홍문관 (두산) 이창호 2002-10-22 820
1,,,21222324252627282930,,,30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