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사전1 한국사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한국문화사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2-10-27 (일) 23:23
분 류 사전1
ㆍ조회: 992      
[조선] 허적 (두산)
허적 許積 (1610~1680)

조선 중기의 문신. 호조판서ㆍ병조판서를 지내고, 우의정, 좌의정을 거쳐 영의정까지 올랐다. 인선대비가 죽어 자의대비의 제2차 복상 문제에서 기년설을 주장하여 채택되고, 송시열의 처벌 문제에서 온건론을 펴 탁남(濁南)의 영수가 되어 집권자가 되었다.

본관 양천(陽川). 자 여차(汝車). 호 묵재(默齋)ㆍ휴옹(休翁). 1633년(인조 11) 사마시(司馬試)를 거쳐, 1637년 정시문과(庭試文科)에 병과로 급제, 검열(檢閱)ㆍ부수찬(副修撰) 등을 지냈다. 1641년 의주부윤(義州府尹)으로 관향사(管餉使)를 겸하고, 1645년 경상도관찰사가 되었다.

1653년(효종 4) 호조참판, 1655년 호조판서를 거쳐, 1659년 형조판서가 되었다. 그해 효종이 죽자 자의대비(慈懿大妃)의 복상 문제에 남인으로서 서인의 기년설(朞年說)에 대해 3년설을 주장했으나 채택되지 않았다. 그 뒤 호조판서ㆍ병조판서를 지내고, 1662년(현종 3) 진주부사(陳奏副使)로 청나라에 다녀와 1664년 우의정이 되고, 그해 사은사 겸 진주사(謝恩使兼陳奏使)로 재차 청나라에 다녀와, 1668년 좌의정이 되었다. 1671년 영의정에 올랐으나, 이듬해 송시열(宋時烈)의 배척으로 중추부영사에 전임하였다.

1674년 인선대비(仁宣大妃)가 죽어 자의대비의 제2차 복상 문제가 일어나자 서인의 대공설(大功說)을 반대하고, 기년설을 주장하여 채택됨으로써 영의정에 복직, 송시열의 처벌 문제에서 온건론을 펴 탁남(濁南)의 영수가 되어 집권자가 되었다.

1676년(숙종 2) 사은사 겸 진주변무사(謝恩使兼陳奏辨誣使)로 청나라에 다녀와서 오도도체찰사(五道都體察使)가 되고, 1678년 재정 고갈을 막기 위해 상평통보를 주조하여 사용하게 했으며, 궤장(几杖)을 하사받고 기로소(耆老所)에 들어갔다.

1680년 조부 잠(潛)이 시호(諡號)를 받게 된 축하연에서 유악(欄幄)을 사용한 사건과 아들 견(堅)의 역모사건에 연좌되어 사사(賜死)되었다. 1689년 기사환국(己巳換局)으로 신원되었다.

출전 : [두산세계대백과 Encyber Deluxe], ㈜두산, 2006
   
윗글 [조선] 허적 (한메)
아래글 [조선] 허적 (민족)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940 사전1 [조선] 기사환국 (민병태) 이창호 2002-10-27 1287
2939 사전1 [조선] 송시열과 예송논쟁 (김형찬) 이창호 2002-10-27 1386
2938 사전1 [조선] 허적 (한메) 이창호 2002-10-27 988
2937 사전1 [조선] 허적 (두산) 이창호 2002-10-27 992
2936 사전1 [조선] 허적 (민족) 이창호 2002-10-27 1066
2935 사전1 [조선] 이중호의 졸기 (명종실록) 이창호 2002-10-27 1005
2934 사전1 [조선] 유우 (두산) 이창호 2002-10-27 394
2933 사전1 [조선] 유우 (민족) 이창호 2002-10-27 391
2932 사전1 [조선] 김천일의 졸기 (선조수정실록) 이창호 2002-10-27 1060
2931 사전1 [조선] 김천일 (한메) 이창호 2002-10-27 1058
12345678910,,,30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