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사전2 한국사사전1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한국문화사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10-08-27 (금) 08:39
분 류 사전2
ㆍ조회: 522      
[고려] 중서문하성 (브리)
중서문하성 中書門下省

고려 시대의 최고 정무 기관.

982년(성종 1)에 3성 체제(三省體制)가 도입되어 내사성(內史省)ㆍ문하성ㆍ상서성(尙書省)이 설치되었는데, 기능이 밀접한 내사성과 문하성이 합쳐져 내사문하성이 되어 최고정무기관으로 기능했다. 1061년(문종 15)에 내사성이 중서성으로 개칭되면서 중서문하성으로 되었다.

관원으로는 종1품에 문하시중(門下侍中)ㆍ중서령(中書令)이 각 1명씩, 정2품에 문하시랑평장사(門下侍郞平章事)ㆍ중서시랑평장사(中書侍郞平章事)ㆍ문하평장사ㆍ중서평장사가 각 1명씩, 종2품으로 참지정사(參知政事)ㆍ정당문학(政堂文學)ㆍ지문하성사(知門下省事)가 각 1명씩, 정3품으로 좌ㆍ우 산기상시(散騎常侍)가 각 1명씩, 종3품으로 직문하(直門下)가 1명, 정4품으로 좌ㆍ우 간의대부(諫議大夫)가 1명씩, 종4품으로 급사중(給事中)ㆍ중서사인(中書舍人)이 각 1명씩, 종5품으로 기거주(起居注)ㆍ기거랑(起居郞)ㆍ기거사인(起居舍人)이 각 1명씩, 정6품으로 좌ㆍ우 보궐(補闕)이 각 1명씩, 종6품으로 좌ㆍ우 습유(拾遺)가 각 1명씩, 종7품으로 문하녹사(門下錄事)ㆍ중서주서(中書注書)가 각 1명씩 있었다. 이속(吏屬)으로는 주사(主事) 6명, 영사(令史) 6명, 서령사(書令史) 6명, 주보(注寶) 3명, 대조(待詔) 2명, 서예(書藝) 2명, 시서예(試書藝) 2명, 기관(記官) 20명, 서수(書手) 26명, 직성(直省) 8명, 전리(電吏) 180명, 문복(門僕) 10명 등이 있었다.

중서문하성은 상ㆍ하 2중으로 조직되어 그 구성이나 기능이 상이했다. 관품상 2품과 3품을 획선으로 하여 정사를 의논ㆍ처리하는 상층 조직인 성재(省宰)와, 간쟁(諫諍)ㆍ봉박(封駁)을 맡은 하층 조직인 성랑(省郞)으로 조직되었다. 성재와 성랑은 권력 구조상 주요한 위치에 있었지만, 그중에서도 상층부를 구성하는 성재의 비중이 더욱 컸다.

성재는 재상(宰相)ㆍ재부(宰府)라고도 일컬어지는데, 국왕과 더불어 정사(政事)를 의논ㆍ처리하는 의정 기능뿐만 아니라 그 집행 기관인 상서(尙書) 6부의 판사(判事)까지 겸임하여 국정 전반을 관장하는 지위에 있었다. 그리하여 종1품의 문하시중이 중서문하성의 장관으로 고려의 수상이 되었다. 그 밑에는 평장사ㆍ참지정사ㆍ정당문학ㆍ지문하성사가 차례로 각기 맡은 일을 보았다. 이들 중요관직은 사서(史書)에 흔히 보이는 재오(宰五)로 불렸다.

또 하나의 종1품인 중서령은 종친에게 수여한 명예직이거나 일반 신하에게 수여한 치사직(致仕職), 또는 죽은 뒤 주는 증직(贈職)으로 실직에 속하지 않았다. 따라서 재부는 종1품의 문하시중을 수반으로 하여 일원적인 조직이 되어 있었다. 중서령을 실직으로 보는 견해도 있는데, 그에 의하면 재오는 문하시중ㆍ중서령ㆍ평장사ㆍ참지정사ㆍ정당문학이 된다.

성랑은 낭사(郞舍)라고도 하는데, 정3품 이하에서 종6품까지의 14명으로 구성되어 있었다. 중서문하성의 종7품인 문하녹사와 중서주서는 낭사에 관한 사무를 맡을 뿐 낭사에는 속하지 못했다. 낭사는 간관(諫官)으로 자기들의 상관인 성재들까지도 탄핵할 수 있었다.

이와 같이 재부와 낭사는 제도상으로는 같은 관청의 상하 관계에 있지만, 실제로는 기능이 상이하여 별개의 기관과 같았다. 따라서 재부는 의정의 기능을 갖고 있는 중추원(中樞院:樞密院)과 함께 국가의 중대사를 의논ㆍ처리하여 재추양부(宰樞兩府)로 불렸으며, 낭사는 어사대(御史臺)와 함께 대간(臺諫)이라 일컬어지며 언론의 기능을 수행했다. 이와 같이 고려 시대에는 의정 기관과 간쟁 기관이 같은 관청에 있으면서도 그 기능은 엄격히 분리되는 독특한 제도를 이루고 있었다.

최고 정치 기구로서의 중서문하성의 권한과 지위는 고려 후기에 오면서 도병마사(都兵馬使) 후신인 도평의사사(都評議使司)로 옮겨갔다. 무인 집권기 이후 도병마사의 기능이 확대된데다가, 특히 1279년에 도평의사사로 개편되면서 그 구성과 기능이 더욱 확대ㆍ강화되어 의정 기관인 동시에 국가 서무를 직접 관장하는 행정 기관으로 바뀌었다.

따라서 중서문하성은 고려 후기에 들어 이전의 기능을 찾지 못하고 유명무실한 기관이 되어 명칭만 자주 바뀌었다. 1275년(충렬왕 1) 상서성과 합쳐져 첨의부(僉議府)로 고쳐졌고, 1293년에 도첨의사사(都僉議使司)로 개칭되었다. 1356년(공민왕 5)에 문종대의 관제를 복구할 때 상서성이 분리되고 중서문하성이 부활되었으나, 이전의 기능을 복구하지는 못했다.

1362년에 다시 도첨의부(都僉議府)로 개칭되고, 1369년에 문하부(門下府)로 고쳐져 조선시대로 이어졌다. 중서문하성의 기능을 이어받았던 도평의사사는 1400년(정종 1)에 의정 기관인 의정부(議政府)와 간쟁 기관인 사간원(司諫院)으로 분리되었다. → 삼성

참고문헌

고려정치제도사연구 : 변태섭, 일조각, 1971
고려초기 관료체제와 정치담당세력의 변천 <정재각박사고희기념동양학논총> : 최규성, 고려원, 1984
고려초기의 정치제도 <한우근박사정년기념사학논총> : 변태섭, 지식산업사, 1981
고려시대의 대간과 재추문무양반 <성신여대논문집> 12 : 박용운, 성신여자대학교, 1979
고려의 정치체제와 권력구조 <한국학보> 4 : 변태섭, 일지사, 1976
귀족적 정치기구의 성립 <한국사 5> : 이기백, 국사편찬위원회, 1975
고려 재부의 성립 <역사학보> 56 : 이태진, 역사학회, 1972
高麗官僚體制の硏究 : 周藤吉之, 法政大學出版局, 1980

출전 : [브리태니커백과사전 CD GX], 한국브리태니커, 2004
   
윗글 [고려] 음서 (브리)
아래글 [조선] 현종 행장 1 (실록)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320 사전2 김태식, '한국판 폼페이' 풍납토성의 감춰진 진실 이창호 2002-02-19 530
319 사전2 [조선] 효종 행장 2 (실록) 이창호 2011-01-31 530
318 사전2 [고려] 음서 (브리) 이창호 2010-09-01 526
317 사전2 [고려] 중서문하성 (브리) 이창호 2010-08-27 522
316 사전2 [조선] 현종 행장 1 (실록) 이창호 2011-01-31 515
315 사전2 [조선] 붕당정치 (브리) 이창호 2010-11-10 511
314 사전2 [고려] 무신정권 (민족) 이창호 2010-09-11 506
313 사전2 [고려/조선] 잡과 (브리) 이창호 2010-09-01 501
312 사전2 [조선] 조선4 (두산) 이창호 2010-12-08 498
311 사전2 [고려/조선] 백정 (민족) 이창호 2010-09-02 498
1,,,41424344454647484950,,,8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