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사전2 한국사사전1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한국문화사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10-09-01 (수) 02:19
분 류 사전2
ㆍ조회: 278      
[고려] 이자겸 (브리)
이자겸 李資謙 ?~1126(인종 4)

고려 예종ㆍ인종대의 외척 세력가.

본관은 경원(慶源:仁州). 할아버지는 중서령(中書令) 자연(子淵)이며, 아버지는 경원백(慶源伯) 호(顥)이다. 어머니는 평장사(平章事) 김정준(金廷俊)의 딸이고, 처는 문하시중 최사추(崔思諏)의 딸이다.

경원 이씨는 이허겸(李許謙)의 외손녀 3명이 현종의 비(妃)가 되면서 세력을 얻기 시작했으며 이자겸의 할아버지인 이자연 때에 와서 외척 가문으로서의 지위를 굳히고 문벌 귀족으로 성장했다. 이자겸은 이러한 가문을 배경으로 음서(蔭敍)를 통해 벼슬에 나아가 합문지후(閤門祗侯)가 되었다. 이자겸이 빠른 속도로 출세하기 시작한 것은 예종 때부터였다.

예종은 1108년(예종 3) 급사중(給事中)이었던 이자겸의 둘째 딸을 비로 맞아들여 연덕궁주(延德宮主)라고 했다. 연덕궁주는 1109년에 원자(元子:뒤의 인종)를 낳았으며, 1114년 12월에는 왕비가 되었다. 이자겸은 왕권의 안정을 위해 외척 세력의 외호(外護)를 필요로 한 예종에 의해 선택되어 파격적인 대우를 받으며 세력을 키워나갔다.

참지정사 상서좌복야 주국(參知政事尙書左僕射柱國)을 거쳐, 개부의동삼사 수사도 중서시랑 동중서문하평장사(開府儀同三司守司徒中書侍郞同中書門下平章事)가 되었고 수태위(守太尉)와 익성공신호(翼聖功臣號)가 주어졌으며, 이어 동덕추성좌리공신 소성군개국백 식읍이천삼백호 식실봉삼백호(同德推誠佐理功臣邵城郡開國伯食邑二千三百戶食實封三百戶)가 제수되었다.

예종대에는 국왕이 여러 세력을 일정한 균형 위에서 조절하여 어느 한쪽의 독주를 막으면서 왕권을 강화ㆍ유지했다. 그러나 예종이 재위 17년 만에 죽고, 1122년 4월 14세의 어린 인종이 이자겸의 보위를 받아 즉위하면서 양상이 달라졌다. 새 왕 즉위 후 협모안사공신 수태사 중서령 소성후 식읍오천호 식실봉칠백호(協謀安社功臣守太師中書令邵城侯食邑五千戶食實封七百戶)를 책봉받고 권력을 장악한 이자겸은 반대파 제거에 나섰다.

그해 12월 예종의 동생인 대방공(帶方公) 보(俌)가 한안인(韓安仁) 등과 더불어 불궤(不軌)를 꾀했다고 하여 일당 50여 명과 함께 살해ㆍ유배되었고, 1124년(인종 2) 2월에는 최홍재(崔弘宰)를 유배보냈다.

세력을 굳힌 이자겸은 양절익명공신 중서령 영문하상서도성사 판이병부 서경유수사 조선국공 식읍팔천호 식실봉이천호(亮節翼命功臣中書令領門下尙書都省事判吏兵部西京留守事朝鮮國公食邑八千戶食實封二千戶)를 책봉받고, 숭덕부(崇德府)를 열어 요속(僚屬)을 두었으며, 궁을 의친궁(懿親宮)이라고 했다.

나아가 자제와 친족을 요직에 앉히고, 아들인 승려 의장(義莊)을 수좌(首座)로 삼아 불교 세력과 유대를 강화했으며 셋째 딸과 넷째 딸을 인종비로 들여보냈다. 이와 같은 여러 조치를 통해 세력 기반을 굳힌 이자겸은 남의 토지를 강탈하고 공공연히 뇌물을 받아, 그의 집에는 썩는 고기만도 항상 수만 근이나 되었다고 한다.

또한 사사로이 숭덕부의 주부(注簿) 소세청(蘇世淸)을 송나라에 보내 표를 올리고 토산물을 바치면서 지군국사(知軍國事)를 자칭했으며 이 직함을 왕이 직접 내려주도록 강청하기도 했다. 지군국사는 나라의 모든 일을 맡고 있다는 뜻으로 신하로서는 가질 수 없는 직함이었다.

이러한 이자겸의 전횡은 예종대 왕권 강화책의 한계를 의미하는 것이었고, 유학을 바탕으로 중앙에 진출한 지방 신진 관료들의 성장이 개경 문벌 세력에 의하여 저지됨으로써 지배층 내부의 충돌이라는 문제도 내포하고 있었다. 따라서 이자겸의 전횡을 꺼리게 된 인종과 신진 세력의 이해 관계가 일치하여 이자겸의 제거 계획이 추진되었다.

1126년 2월 내시 김찬(金粲)과 안보린(安甫鱗)은 동지추밀원사 지녹연(智祿延)과 공모하여 왕에게 아뢰고, 상장군 최탁(崔卓)과 오탁(吳卓), 대장군 권수(權秀), 장군 고석(高碩)과 함께 이자겸과 그의 일당인 척준경(拓俊京)을 제거하려는 거사에 나섰다. 약속된 날 밤 그들은 군사를 거느리고 궁궐로 들어가, 척준경의 동생인 병부상서 척준신(拓俊臣)과 아들인 내시 척순(拓純) 등을 살해했다.

이를 알게 된 이자겸과 척준경은 무리를 이끌고 가서 궁성을 포위한 뒤 불을 지르고 많은 사람들을 죽였다. 이에 놀란 왕은 두려워하여 이자겸에게 선위(禪位)하고자 했으나, 이자겸은 양부(兩府)의 의논을 겁내었으며 더구나 재종 형제간인 이수(李壽)가 반대하여 저지되었다 (→ 색인 : 이자겸의 난).

그뒤 이자겸은 자신의 집인 중흥택(中興宅)의 서원(西院)에 왕을 연금하고 국사를 마음대로 처리했다. 그는 이씨(李氏)가 왕이 된다는 '십팔자도참설'(十八子圖讖說)을 믿고 왕위를 노려서 여러 번 왕을 독살하려고 했으나, 그때마다 자신의 넷째 딸인 왕비의 기지로 왕은 겨우 화를 면할 수 있었다.

이와 같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 왕의 밀명을 받은 내의(內醫) 최사전(崔思全)이 이자겸과 척준경 사이를 떼어놓는 데 성공하여, 1126년 5월 척준경이 이자겸 일파를 제거했다. 이자겸은 그해 12월 유배지인 영광(靈光)에서 죽었다. 이후 척준경은 잠시 권력을 쥐고 발호했지만, 1127년 3월에 우정언(右正言) 정지상(鄭知常) 등의 탄핵을 받아 귀양가서 죽었다.

출전 : [브리태니커백과사전 CD GX], 한국브리태니커, 2004
   
윗글 [고려] 예부시 (두산)
아래글 [고려] 최우 (민족)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40 사전2 [조선] 경신대출척=경신환국 (브리) 이창호 2010-11-30 282
139 사전2 [고려] 전민변정도감 (민족) 이창호 2010-09-14 282
138 사전2 [고려] 명경과 (브리) 이창호 2010-09-01 282
137 사전2 [고려] 삼성 (브리) 이창호 2010-08-27 281
136 사전2 [고려/조선] 봉박 (브리) 이창호 2010-08-29 280
135 사전2 [조선] 현종 (브리) 이창호 2011-01-22 279
134 사전2 [고려] 최우 (한메) 이창호 2010-09-26 279
133 사전2 [조선] 신임사화 (두산) 이창호 2011-02-02 278
132 사전2 [고려] 무신정권 (두산) 이창호 2010-09-11 278
131 사전2 [고려] 이자겸 (브리) 이창호 2010-09-01 278
1,,,61626364656667686970,,,8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