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2-09-29 (일) 21:33
분 류 문화사
ㆍ조회: 6352      
[조선] 서울 숭례문=남대문 (문화재청)
서울숭례문 崇禮門

서울 숭례문, 문화재청 사진

서울 중구 남대문로4가 29. 국보 제1호.

<기본 설명>

조선 시대 서울 도성을 둘러싸고 있던 성곽의 정문으로 원래 이름은 숭례문이며, 남쪽에 있다고 해서 남대문이라고도 불렀다.

현재 서울에 남아 있는 목조 건물 중 가장 오래된 것으로 태조 4년(1395)에 짓기 시작하여 태조 7년(1398)에 완성하였다. 지금 있는 건물은 세종 29년(1447)에 고쳐 지은 것인데 1961∼1963년 해체·수리 때 성종 10년(1479)에도 큰 공사가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 문은 돌을 높이 쌓아 만든 석축 가운데에 무지개 모양의 홍예문을 두고, 그 위에 앞면 5칸·옆면 2칸 크기로 지은 누각형 2층 건물이다. 지붕은 앞면에서 볼 때 사다리꼴 형태를 하고 있는데, 이러한 지붕을 우진각지붕이라 한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해 기둥 위부분에 장식하여 짜은 구조가 기둥 위뿐만 아니라 기둥 사이에도 있는 다포 양식으로, 그 형태가 곡이 심하지 않고 짜임도 건실해 조선 전기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다.

『지봉유설』의 기록에는 ‘숭례문’이라고 쓴 현판을 양녕대군이 썼다고 한다. 지어진 연대를 정확히 알 수 있는 서울 성곽 중에서 제일 오래된 목조 건축물이다.

<전문 설명>

서울 성곽(城郭)의 정문으로 문 이름은 숭례문(崇禮門)이며 태조(太祖) 7년(1398)에 창건된 후 세종(世宗) 29년(1447) 크게 개축(改築)되었다.

이 문은 현존하는 서울의 목조건물(木造建物) 중 가장 오래된 것으로서 석축(石築) 중앙에 홍예문이 있고, 그 위에 정면(正面) 5칸, 측면(側面) 2칸의 중층(重層) 문루(門樓)를 세웠으며, 지붕(屋蓋)은 우진각지붕으로 되어 있다. 기둥 위에 짜여진 공포는 다포식(多包式)으로 힘이 있고 간결한 살미첨차가 조선(朝鮮) 초기(初期)의 수법(手法)을 잘 나타내고 있다.

이 문은 외관(外觀)이 장중(莊重)하고 내부구조(內部構造)가 견실(堅實)하여 수도(首都)의 성문(城門)으로 당당한 면모(面貌)를 지닌 조선(朝鮮) 초기(初期)의 대표적(代表的) 건축(建築)이라 할 수 있다.

출전 : 문화재청 홈페이지
   
윗글 [미술] 불상 (민족)
아래글 [구석기] 0020. 진화 과정 전신도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172 문화사 [조선] 서울 숭례문=남대문 (문화재청) 이창호 2002-09-29 6352
1171 문화사 [구석기] 0020. 진화 과정 전신도 이창호 2001-06-01 6308
1170 문화사 [구석기] 0110. 검은모루의 맘모스와 사슴 이창호 2001-06-02 6305
1169 문화사 [청동기] 0510. 거친무늬 거울과 잔무늬 거울 이창호 2001-06-02 6303
1168 문화사 [청동기] 0630. 단군 초상과 사당 이창호 2001-06-04 6233
1167 문화사 [청동기] 0590. 붉은 간토기와 검은 간토기 이창호 2001-06-02 6230
1166 문화사 [구석기] 0180. 사냥 의식 상상도 이창호 2001-06-02 6033
1165 문화사 [고려] 3090. 수월관음도 이창호 2001-06-13 5997
1164 문화사 [고려] 2450. 평창 월정사 8각9층석탑 이창호 2001-06-08 5987
1163 문화사 [청동기] 0520. 북방식 고인돌 (강화도 부근리) 이창호 2001-06-02 5985
1,,,1112131415161718192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