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사전1 한국사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한국문화사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2-10-24 (목) 12:37
분 류 사전1
ㆍ조회: 1021      
[조선] 신재효 (민족)
신재효(申在孝)

1812(순조 12)∼1884(고종 21). 조선 후기의 판소리 이론가·개작자·후원자. 본관은 평산(平山). 자는 백원(百源), 호는 동리(桐里). 전라남도 고창 출생. 아버지 광흡(光洽)은 경기도 고양 사람으로 한성부에서 직장(直長)을 지내다가 고창현의 경주인(京主人)을 하던 선대의 인연으로 고창에 내려와 관약방(官藥房)을 하여 재산을 모았다.

어머니는 경주 김씨로 절충장군 상려(常礪)의 딸이다. 신재효는 어려서 총명하였고, 또한 효성이 지극하여 그런 이름을 지었다 한다. 어려서 아버지에게 수학하였고, 사십이 넘어서 부근에 살던 대석학과 학문을 의논하였다고 하는데, 그가 누구인지는 확실하지 않다. 그는 고창현의 향리와 서민들과 깊이 사귀었을 뿐만 아니라, 죽은 뒤에 여러 향반(鄕班)들이 만장을 써 보낸 것으로 보아, 신분을 넘어선 폭넓은 교유를 맺었으리라 추정된다.

그는 아버지가 마련한 기반을 바탕으로 35세 이후에 이방이 되었다가 나중에 호장(戶長)에 올랐다. 1876년(고종 13)에 기전삼남(畿甸三南)의 한재민(旱災民)을 구제한 공으로 정3품 통정대부가 되고, 이어 절충장군을 거쳐 가선대부에 승품(陞品)되고, 호조참판으로 동지중추부사를 겸하였다.

신분 상승을 꾀하면서도 한시가 아닌 판소리에서 정신 세계를 찾은 그는 판소리를 즐기는 동시에 자신의 넉넉한 재력을 이용하여 판소리 광대를 모아 생활을 돌보아 주면서 판소리를 가르치기도 하였다. 직선적이고 기교는 없으나 예스럽고 소박한 성음을 갖추면서 박자가 빨라 너름새를 할 여유가 없는 동편제(東便制)와 유연하고 화려한 성음을 갖추면서 박자가 느려 너름새가 쉽게 이루어지는 서편제(西便制)의 장점을 조화시키면서, 판소리의 듣는 측면에 덧붙여 보는 측면을 강조하였다.

또한 진채선(陳彩仙) 등의 여자 광대를 길러 내어 여자도 판소리를 할 수 있는 길을 열었으며, 〈춘향가〉를 남창과 동창으로 구분하여 어린 광대가 수련할 수 있는 대본을 마련하기도 하여, 판소리의 다양화를 시도하였다. 〈광대가〉를 지어서 판소리의 이론을 수립하였는데, 인물·사설·득음(得音)·너름새라는 4대 법례를 마련하였다.

인물은 타고나는 것이니 어쩔 수 없으며, 사설의 우아한 표현, 음악적 기교 및 관중을 사로잡을 수 있는 연기가 중요하다고 하면서, 판소리는 상스럽지 않고 한문학과 견줄 만한 예술임을 은연중에 드러내었다. 만년에는 〈춘향가〉·〈심청가〉·〈박타령〉·〈토별가〉·〈적벽가〉·〈변강쇠가〉의 판소리 여섯마당을 골라서 그 사설을 개작하여, 작품 전반에 걸쳐 합리적이고 체계적인 구성을 갖추게 하고, 상층 취향의 전아(典雅)하고 수식적인 문투를 많이 활용하였다.

그래서 하층의 발랄한 현실 인식이 약화되기도 하였으나, 아전으로서 지닌 비판적 의식이 부각되고, 사실적인 묘사와 남녀 관계의 비속한 모습을 생동하게 그리기도 하였다. 그래서 판소리가 상하의 관심을 아우르면서 신분을 넘어선 민족 문학으로 성장하는 데 진전을 가져올 수 있었다. 고창읍 성두리에 묘가 있으며, 1890년에 한산시회(寒山詩會)에서 송덕비를 건립하였다.

판소리 사설 외에도 30여 편의 단가 혹은 ‘허두가(虛頭歌)’라고 하는 노래를 지었다. 자신의 경험에서 우러난 재산을 모으는 방법을 다룬 〈치산가 治産歌〉, 서양의 침입이라는 시대적 시련을 걱정하는 〈십보가 十步歌〉·〈○심한 西洋되놈〉, 경복궁 낙성 공연을 위해 마련한 〈방아타령〉, 그 밖에 〈오섬가 烏蟾歌〉·〈도리화가 桃梨花歌〉·〈허두가〉 등이 대표적이다.

≪참고문헌≫

申在孝판소리사설 全集(姜漢永, 延世大學校人文科學硏究所, 1969), 판소리辭說의 硏究(徐鍾文, 螢雪出版社, 1984), 신재효 판소리사설의 연구(정병헌, 평민사, 1986), 한국문학통사 4(조동일, 지식산업사, 1986), 申在孝의 판소리辭說批評觀(姜漢永, 東洋學 2, 1972), 판소리二元性과 社會史的背景(金興圭, 創作과 批評 31호, 1974), 신재효론(설성경, 韓國文學作家論, 螢雪出版社, 1977), 申在孝改作春香歌의 판소리史的位置(金興圭, 韓國學報 10, 1978), 신재효 판소리辭說에 나타난 作家意識(박명희, 이화여자대학교석사학위논문, 1978), 동리 신재효의 생애와 작품의 한계성(이성연, 한국언어문학 16, 1978), 판소리사설의 굴절과 근대로의 이행(설성경, 근대문학의 형성과정, 文學과 知性社, 1983).

<강한영>

출전 : [디지털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동방미디어, 2001
   
윗글 [조선] 신재효 (두산)
아래글 [조선] 배비장타령=배비장전 (한메)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850 사전1 [조선] 양반전 (민족) 이창호 2002-10-24 929
2849 사전1 [문학] 한문소설 (민족) 이창호 2002-10-24 3454
2848 사전1 [조선] 신재효 (한메) 이창호 2002-10-24 822
2847 사전1 [조선] 신재효 (두산) 이창호 2002-10-24 797
2846 사전1 [조선] 신재효 (민족) 이창호 2002-10-24 1021
2845 사전1 [조선] 배비장타령=배비장전 (한메) 이창호 2002-10-24 907
2844 사전1 [조선] 배비장타령 (두산) 이창호 2002-10-24 742
2843 사전1 [조선] 배비장타령=배비장전 (민족) 이창호 2002-10-24 1018
2842 사전1 [조선] 흥부가=박타령 (한메) 이창호 2002-10-24 855
2841 사전1 [조선] 흥부가=박타령 (두산) 이창호 2002-10-24 795
1,,,11121314151617181920,,,30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