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사전2 한국사사전1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한국문화사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3-03-27 (목) 08:35
분 류 사전2
ㆍ조회: 1417      
[조선] 장지연 (민족)
장지연(張志淵)

1864(고종 1)∼1921. 조선 말기의 언론인·애국계몽운동가. 본관은 인동(仁同), 초명은 지윤(志尹). 자는 화명(和明)·순소(舜韶), 호는 위암(韋庵)·숭양산인(嵩陽山人). 경상북도 상주 출신. 용상(龍相)의 아들이며. 장석봉(張錫鳳)의 문인이다.

1894년(고종 31) 진사가 되었다. 1895년 8월 일제의 민비시해 만행이 자행되자 의병의 궐기를 호소하는 격문을 지어 각처에 발송하였다. 1896년 아관파천(俄館播遷)이 일어나자 고종의 환궁을 요청하는 만인소(萬人疏)를 기초하였다.

한편, 사례소(史禮所) 직원으로 ≪대한예전 大韓禮典≫ 편찬에 참여하고, 이듬 해 내부주사(內部主事)가 되었으나 곧 사직하였다. 같은 해 7월 독립협회에 가입해 활동하였다. 1898년 9월 ≪황성신문 皇城新聞≫이 창간되자 기자로 활약하였다. 같은 해 11월 만민공동회(萬民共同會)의 간부로 맹활약하다가 그 해 말 독립협회·만민공동회가 해산당할 때 체포, 투옥되었다.

1899년 ≪시사총보 時事叢報≫의 주필에 임명되었으나 곧 사직하고, 출판사인 광문사(光文社)를 설립해 정약용(丁若鏞)의 ≪목민심서 牧民心書≫와 ≪흠흠신서 欽欽新書≫ 등을 간행하였다. 1901년 황성신문사의 사장에 취임해 민중 계몽과 자립정신 고취에 진력하였다.

1905년 11월 17일 을사조약이 강제로 체결되자 ≪황성신문≫ 1905년 11월 20일자에 〈시일야 방성대곡 是日也放聲大哭〉이라는 제목으로 국권침탈의 조약을 폭로하고, 일제의 침략과 을사5적을 규탄하면서, 국민의 총궐기를 호소하는 논설을 써서 일제 헌병대의 사전검열을 거치지 않고 전국에 배포하였다. 이 일로 체포, 투옥되어 65일 후 석방되었으며, ≪황성신문≫도 압수 및 정간 처분되었다.

이 후 1906년 윤효정(尹孝定)·심의성(沈宜性)·임진수(林珍洙)·김상범(金相範) 등과 함께 대한자강회(大韓自强會)를 조직, 국권 회복을 위한 본격적 애국계몽운동을 시작하였다. ≪대한자강회월보≫·≪조양보 朝陽報≫ 등에 전국민이 각성해서 실력을 배양해 구국운동에 나설 것을 호소하는 논설을 다수 발표하였다.

1907년 1월 대구의 김광제(金光濟)·서상돈(徐相敦) 등이 국채보상운동(國債報償運動)을 전개하였다. 이에 이 운동을 전국적인 규모로 확산시키고자 신문과 잡지 등에 다수의 논설을 게재해 전국민이 국채보상운동에 참여할 것을 호소하였다.

같은 해 7월 일제가 헤이그특사 사건을 구실로 고종을 강제 양위시키고, 애국계몽운동에 대한 탄압법들을 잇달아 제정하자, 대한자강회 회원들과 함께 격렬한 반대시위운동을 전개하였다. 이 일로 인해 8월 19일 대한자강회는 강제 해산되었다. 그 후 11월에 권동진(權東鎭)·남궁 억(南宮檍)·여병현(呂炳鉉)·유근(柳瑾)·오세창(吳世昌) 등과 함께 대한협회(大韓協會)를 발기해 조직하였다.

1908년 2월 일제의 탄압을 피해 블라디보스토크로 망명, 정순만(鄭淳萬) 등이 간행하고 있던 ≪해조신문 海潮新聞≫의 주필에 취임하였다. 재정난으로 ≪해조신문≫이 폐간되자, 상해(上海)와 난징(南京) 등 중국 각지를 유랑하다가 양쯔강의 배 안에서 일제의 첩자로 보이는 괴한의 습격을 받고 부상당해 8월에 귀국하였다.

귀국 즉시 ≪해조신문≫에서의 격렬한 일제침략 규탄이 문제되어 일제 헌병대에 체포되었다가 얼마 뒤 석방되었다. 1909년 1월 영남지방의 교육구국운동 단체인 교남교육회(嶠南敎育會)의 취지문을 지어 지원했으며, 학회의 편집원으로 활약하였다.

같은 해 2월 대한협회의 〈정정부문 呈政府文〉을 지었으며, 신민회(新民會)에도 가입, 활약하였다. 1909년 10월 진주에서 발행되는 ≪경남일보≫의 주필로 초빙되어 언론구국운동을 다시 계속하였다.

1910년 8월 일제가 나라를 병탄함에 따라 항의하는 선비들이 잇달아 자결하자, 황현(黃玹)의 〈절명시 絶命詩〉를 ≪경남일보≫에 게재해 일제를 규탄하였다. 이로 인해 ≪경남일보≫가 폐간되어 활동 무대를 잃었다.

1911년 이후 향리에 칩거하면서 나라를 빼앗긴 울분을 통탄하다가 1921년 마산에서 죽었다. 묘지는 창원시 구산면 현동리 독마산(禿馬山)에 있다. 1962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추서되었다.

저서는 ≪증보대한강역고 增補大韓疆域考≫·≪유교연원 儒敎淵源≫·≪위암문고 韋庵文稿≫·≪대한최근사 大韓最近史≫·≪동국역사 東國歷史≫·≪대동문수 大東文粹≫·≪대한신지지 大韓新地志≫·≪대한기년 大韓紀年≫·≪일사유사 逸事遺事≫·≪농정전서 農政全書≫·≪만국사물기원역사 萬國事物紀原歷史≫·≪소채재배전서 蔬菜栽培全書≫·≪화원지 花園志≫·≪숭산기 嵩山記≫·≪남귀기행 南歸紀行≫·≪대동시선 大東詩選≫ 등 많은 작품이 있다. 그의 저작을 수집해 ≪장지연전서≫가 간행되었다.

≪참고문헌≫

騎驢隨筆, 大韓季年史, 梅泉野錄, 나라사랑 5-장지연특집호-(외솔회, 정음사, 1971), 張志淵全書(檀國大學校東洋學硏究所, 1981), 大韓民國獨立運動功勳史(金厚卿, 光復出版社, 1983), 大韓民國獨立有功人物錄(國家報勳處, 1997).

<신용하>

출전 : [디지털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동방미디어, 2001
   
윗글 [조선] 장지연 (두산)
아래글 [조선] 민영환 (민병태)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30 사전2 [조선] 민종식 (브리) 이창호 2003-03-28 1094
129 사전2 [조선] 민종식 (한메) 이창호 2003-03-28 1032
128 사전2 [조선] 민종식 (두산) 이창호 2003-03-28 987
127 사전2 [조선] 민종식 (민족) 이창호 2003-03-28 1040
126 사전2 [근대] 시일야방성대곡 (민족) 이창호 2003-03-27 1168
125 사전2 [근대] 장지연의 시일야방성대곡 (송경원) 이창호 2003-03-27 1924
124 사전2 [조선] 장지연 (브리) 이창호 2003-03-27 1110
123 사전2 [조선] 장지연 (한메) 이창호 2003-03-27 1101
122 사전2 [조선] 장지연 (두산) 이창호 2003-03-27 1221
121 사전2 [조선] 장지연 (민족) 이창호 2003-03-27 1417
1,,,61626364656667686970,,,8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