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2-10-03 (목) 09:53
분 류 문화사
ㆍ조회: 1207      
[조선] 강릉 오죽헌 (두산)
강릉 오죽헌 江陵烏竹軒

사진 보기

강릉 오죽헌. 두산세계대백과사전 사진강원도 강릉시 죽헌동(竹軒洞)에 있는 조선 중기의 목조건물. 보물 제165호. 정면 3칸, 측면 2칸의 단층 맞배지붕 양식.

율곡(栗谷) 이이(李珥)가 태어난 집으로 조선 중종 때 건축되었다. 한국 주택건축 중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에 속한다. 4면을 굵은 댓돌로 한 층 높이고 그 위에 자연석의 초석을 배치하여 네모기둥을 세웠다.

건물을 향하여 왼쪽 2칸은 대청이며 오른쪽 1칸에 온돌방을 들였으며, 대청 앞면에는 각각 띠살문의 분합(分閤)을, 옆면과 뒷면에는 2짝 씩의 판문(板門)을 달고, 그 아래 벽면에 머름을 댔다. 온돌방은 뒤쪽 반 칸을 줄여 툇마루를 만들고, 앞벽과 뒷벽에 두짝열개의 띠살문을 단 것 이외는 모두 외짝문이다. 천장은 온돌방이 종이천장이고 대청은 연등천장으로 꾸몄다. 대들보는 앞뒤 기둥에 걸쳤으나, 온돌방과의 경계에 있는 대량(大樑)은 그 아래 중앙에 세운 기둥으로 받쳤다.

대량에서 좌우 측면의 가운데 기둥에 걸쳐서는 충량(衝樑)을 배치하였으며, 그 상부에는 지붕 합각(合閣) 밑을 가리기 위하여 우물천장을 만들었다. 대량 위로 종량(宗樑)과의 사이에는 대공을 받쳤는데 그 형식은 오래된 수법을 따르고 있으며, 조선 초기의 주심포(柱心包)집에서 볼 수 있는 대공의 계통을 이은 것이다.

강릉 오죽헌의 오죽. 두산세계대백과사전 사진기둥머리에 배치된 공포(뱀包)는 주택건축에서 보기 드문 이익공형식(二翼工形式)이며 그 세부 수법으로 보아 가장 오래된 익공집 건축으로 추측된다. 그러나 쇠서의 곡선에는 굴곡이 남아 있고, 첨차(檐遮)의 형태는 말기적인 주심포집과 공통되는 특징을 지녀 주심포집에서 익공집으로의 변천과정을 보여주는 중요한 구조이다.

출전 : [두산세계대백과 Encyber Deluxe], ㈜두산, 2006
   
윗글 [근대] 인천기독교사회복지관 (두산)
아래글 [근대] 정동교회=정동제일교회 (브리)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22 문화사 [남북국] 1900. 불국사 앞쪽 이창호 2001-06-06 1211
121 문화사 [조선] 논산 돈암서원 (문화재청) 이창호 2002-09-29 1210
120 문화사 [조선] 담양 명옥헌 (문화재청) 이창호 2002-10-15 1209
119 문화사 [근대] 인천기독교사회복지관 (두산) 이창호 2003-06-10 1208
118 문화사 [조선] 강릉 오죽헌 (두산) 이창호 2002-10-03 1207
117 문화사 [근대] 정동교회=정동제일교회 (브리) 이창호 2003-05-11 1203
116 문화사 [불교미술] 4560. 석등 각부 명칭 이창호 2001-06-23 1201
115 문화사 [조선] 논산 돈암서원 (한메) 이창호 2002-09-29 1200
114 문화사 [근대] 대구 계산동성당 (한메) 이창호 2003-05-11 1197
113 문화사 [조선] 안동 충효당 (안동문화답사촌) 이창호 2002-10-03 1192
1,,,11111211311411511611711811912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