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2-09-23 (월) 11:10
분 류 문화사
ㆍ조회: 5217      
[조선] 서울 숭례문=남대문 (두산)
서울 남대문 서울 숭례문

사진 보기

서울 숭례문, 두산세계대백과사전 사진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4가에 있는 조선 시대 성문.

1962년 12월 20일 국보 제1호로 지정되었다. 정면 5칸, 측면 2칸, 중층(重層)의 우진각지붕 다포(多包)집이다. 서울 도성의 남쪽 정문이며 원래의 이름은 숭례문(崇禮門)이다. 1394년(태조 4) 창건되었으나 지금의 건물은 1447년(세종 29)에 개축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1961∼1963년에 있었던 해체, 수리에 의한 조사에서 1479년(성종 10)에도 비교적 대규모의 보수공사가 있었던 것이 밝혀졌다.

이 문은 중앙부에 홍예문(虹朗  門)을 낸 거대한 석축기단 위에 섰으며, 현존하는 한국 성문 건물로서는 가장 규모가 크다. 석축 윗면에는 주위에 높이 1.17m의 벽돌로 된 여장(女墻)을 돌려 동·서 양쪽에 협문(夾門)을 열었고, 건물의 외주(外周) 바닥에는 판석(板石)을 깔았다.

건물 내부의 아래층 바닥은 홍예 윗면인 중앙간(中央間)만을 우물마루로 하고 나머지는 흙바닥이다. 지붕은 위·아래층이 모두 겹처마로 사래 끝에는 토수(吐首)를 달고 추녀마루에는 잡상(雜像)과 용머리[龍頭], 그리고 용마루 양가에는 독수리머리를 올렸다.

이 건물은 특수한 목적을 가진 성문이기 때문에 천장을 가설할 필요가 없어 연등천장으로 되어 있다. 특기해야 할 것은 이 건물의 지붕형태가 어느 시기에 변경된 것인지 뚜렷하지 않으나 당초에는 평양 대동문 또는 개성 남대문과 같은 팔작지붕이었다는 것이 해체, 수리 때의 조사에서 드러났다.

출전 : [두산세계대백과 Encyber Deluxe], ㈜두산, 2006
   
윗글 [삼국] 1180. 가락동 고분 출토 토기
아래글 [미술] 토기 개설 (민족)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122 문화사 [미술] 벽화 (한메) 이창호 2002-04-16 5235
1121 문화사 [삼국] 0830. 국내성터 이창호 2001-06-05 5231
1120 문화사 [미술] 고려 자기 (두산) 이창호 2002-04-05 5224
1119 문화사 [삼국] 1180. 가락동 고분 출토 토기 이창호 2002-07-07 5221
1118 문화사 [조선] 서울 숭례문=남대문 (두산) 이창호 2002-09-23 5217
1117 문화사 [미술] 토기 개설 (민족) 이창호 2002-04-05 5211
1116 문화사 [고대] 파르테논신전 (두산) 이창호 2004-04-26 5187
1115 문화사 [백제/고려] 2423. 익산 왕궁리 5층석탑 (문화재청) 이창호 2002-07-14 5182
1114 문화사 [고려] 고려 시대의 회화 (민족) 이창호 2002-04-02 5166
1113 문화사 [청동기] 0600. 남자 조각 이창호 2001-06-02 5148
1,,,1112131415161718192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