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3-07-23 (수) 20:17
분 류 문화사
ㆍ조회: 4886      
[남북국] 경주 나원리 5층석탑 (문화)
월성나원리오층석탑(月城羅原里五層石塔)

월성나원리오층석탑. 문화재청 사진

            월성나원리오층석탑 탑신부. 문화재청 사진

종목 : 국보 제39호
명칭 : 월성나원리오층석탑(月城羅原里五層石塔)
분류 : 석탑
수량 : 1기
높이 : 9.76m
지정일 : 1962.12.20
소재지 : 경북 경주시 현곡면 나원리 672
시대 : 통일신라시대 초기
소유자 : 국유
관리자 : 경주시

<기본 설명>

나원리마을의 절터에 남아 있는 석탑으로, 경주에 있는 석탑 가운데 감은사지삼층석탑(국보 제112호)과 고선사지삼층석탑(국보 제38호)과 비교되는 거대한 규모를 자랑한다. 천년의 세월이 흐른 지금까지도 순백의 빛깔을 간직하고 있는데, 이로 인해 ‘나원 백탑(白塔)’이라 부르기도 한다.

2층 기단(基壇)에 5층의 탑신(塔身)을 세운 모습으로, 기단과 1층 탑신의 몸돌, 1·2층의 지붕돌을 제외한 나머지가 모두 하나의 돌로 이루어져 있다. 기단은 각 면마다 가운데와 모서리에 기둥 모양의 조각을 새겼는데, 가운데부분의 조각을 아래층은 3개씩, 위층은 2개씩 두었다.

탑신부는 각 층 몸돌의 모서리에 기둥 모양의 조각이 새겨져 있다. 지붕돌은 경사면의 네 모서리가 예리하고 네 귀퉁이에서 살짝 들려있어 경쾌함을 실었고, 밑면에는 5단씩의 받침을 두었다. 꼭대기에는 부서진 노반(露盤:머리장식 받침)과 잘려나간 찰주(擦柱:머리장식의 무게중심을 지탱하는 쇠꼬챙이)가 남아있다.

짜임새있는 구조와 아름다운 비례를 보여주고 있어 통일신라시대인 8세기경에 세웠을 것으로 추정된다. 경주 부근에서는 보기 드문 5층석탑으로, 탑이 지니고 있는 듬직한 위엄에 순백의 화강암이 가져다주는 청신한 기품이 잘 어우러져 있다. 높은 산골짜기에 우뚝 솟은 거대한 모습에서 주위를 압도하는 당당함이 묻어난다.

<전문 설명>

이중(二重)의 기단 위에 5층의 탑신부를 구성하였으며 탑신부 윗 부분에 장식되었던 상륜부는 노반(露盤)과 찰주(擦柱) 일부만이 남아 있다.

경주에서는 보기 드문 거대한 규모의 석탑으로 각 부의 구조도 정연하고 비례도 아름다우며 높은 위치에 세워 주위를 압도하는 당당한 모습을 하고 있다.

이 석탑은 세운 당시의 절 이름은 전하지 않고 있으나 경주의 석탑 중에서는 비교적 빠른 시기인 8세기경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통일신라시대(統一新羅時代)의 전형적(典型的)인 수법을 보여주고 있다.

출전 : 문화재청 홈페이지
   
윗글 [남북국] 경주 불국사 다보탑 (민족)
아래글 [남북국] 경주 나원리 5층석탑 (한메)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292 문화사 [삼국] 고구려 와당 2 (서울대) 이창호 2011-02-06 1377
1291 문화사 [삼국] 고구려 와당 1 (서울대) 이창호 2011-02-06 1129
1290 문화사 [삼국] 신라 천마총 금관 (두산) 이창호 2002-01-26 1189
1289 문화사 [삼국] 신라 회화 (한메) 이창호 2001-11-26 1585
1288 문화사 [삼국] 신라의 서화 (두산) 이창호 2001-11-26 1104
1287 문화사 [삼국] 백제 회화 (한메) 이창호 2001-11-26 923
1286 문화사 [삼국] 백제의 회화 (두산) 이창호 2001-11-26 993
1285 문화사 [삼국] 고구려 회화 (한메) 이창호 2001-11-26 959
1284 문화사 [삼국] 고구려의 회화 (두산) 이창호 2001-11-25 1069
1283 문화사 무용총 (한메) 이창호 2001-11-25 1004
1234567891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