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사 한국사사전1 한국사전2 한국사사전3 한국사사전4 세계사사전1 세계사사전2
작성자 이창호
작성일 2003-03-20 (목) 16:13
분 류 문화사
ㆍ조회: 2694      
[조선] 영은문 (민족)
영은문(迎恩門)

영은문. 서울시 서대문구 현저동에 있었던 조선시대의 문. 중국 명나라 사신을 맞이하는 모화관 앞에 세웠던 문이다. 영은문의 기둥 초석은 사적 제33호로 지정되어 독립문 바로 앞쪽에 있다.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사진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현저동에 있었던 조선시대의 문. 중국 명나라 사신을 맞이하는 모화관(慕華館) 앞에 세웠던 문이다. 현재 독립문이 있는 곳의 바로 앞에 있었다. 새 임금이 즉위하여 중국사신이 조칙을 가지고 오면 임금이 친히 모화관까지 나오는 것이 상례였다.

1407년(태종 7)에 송도의 영빈관을 모방하여 서대문 밖에 모화루를 세웠다가 1430년(세종 12)에 모화관으로 개칭하여 그 앞에 홍살문을 세웠다. 1537년(중종 32) 김안로(金安老) 등 3정승이 계(啓)하여 모화관 남쪽의 홍살문을 개축하여 청기와를 입히고 영조문(迎詔門)이라는 액자를 걸었다.

1539년 명나라 사신 설정총(薛廷寵)이 칙사가 올 때에는 조(詔)·칙(勅)과 상사(賞賜)를 가지고 오는데, 영조문이라 함은 마땅하지 않다고 하고 영은문(迎恩門)이라 써서 걸도록 하여 이에 따라 이름을 고쳤다.

임진·정유 왜란 후인 1606년(선조39) 영은문을 재건한 뒤 명나라 사신 주지번(朱之蕃)이 와서 액자를 다시 써서 걸었는데, 그 액자는 현재 국립중앙박물관에 있다. 청일전쟁 후인 1896년 모화관은 사대사상의 상징물이라 하여 독립관(獨立館)이라 고쳐 부르고, 영은문을 헐어버리고 독립문을 세웠다.

영은문의 기둥을 세웠던 초석은 사적 제33호로 지정되어 독립문 바로 앞쪽에 있다. 주초석은 방형의 배흘림 장초석(長礎石)인데 4방의 모를 죽여 8각같이 보이고 위에는 가구구조(架構構造)를 고정시켰던 홈이 있다.

≪참고문헌≫

宮闕志, 文化財大觀-史蹟篇-(文化財管理局, 1975), 文化遺蹟總覽(文化財管理局, 1977), 서울六百年史(서울特別市史編纂委員會, 1987), 서울시文化財大觀(서울特別市, 1987).

<정규옥>

출전 : [디지털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동방미디어, 2001
   
윗글 [조선] 영은문 (한메)
아래글 [근대] 독립문 (브리)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292 문화사 [삼국] 고구려 와당 2 (서울대) 이창호 2011-02-06 1456
1291 문화사 [삼국] 고구려 와당 1 (서울대) 이창호 2011-02-06 1200
1290 문화사 [삼국] 신라 천마총 금관 (두산) 이창호 2002-01-26 1255
1289 문화사 [삼국] 신라 회화 (한메) 이창호 2001-11-26 1658
1288 문화사 [삼국] 신라의 서화 (두산) 이창호 2001-11-26 1205
1287 문화사 [삼국] 백제 회화 (한메) 이창호 2001-11-26 1015
1286 문화사 [삼국] 백제의 회화 (두산) 이창호 2001-11-26 1081
1285 문화사 [삼국] 고구려 회화 (한메) 이창호 2001-11-26 1055
1284 문화사 [삼국] 고구려의 회화 (두산) 이창호 2001-11-25 1177
1283 문화사 무용총 (한메) 이창호 2001-11-25 1081
12345678910,,,130

이창호의 역사교육